Home 디사이플 평신도를 깨운다 생활숙제

생활숙제

가장 큰 숙제, 삶 속에서 성령으로 변화되기

2014년 09월 조장현 목사_ 홍천성결교회

평생 직업군인으로 생활하다 교회에 등록한 집사 부부가 있다. 전역 후 신앙생활을 지속할 민간 교회를 찾던 중 우리 교회에 등록하게 됐다. 철저하게 예배를 지키고, 새벽기도에 빠지지 않으며, 몇 가지 봉사도 묵묵히 섬기는 모습을 보면서 참 좋은 일꾼이 우리 교회에 왔음에 감사했다.

 

지식을 쌓는 훈련으로만 치중되지는 않았나?
그러던 중 그들에게 제자훈련을 권면하게 됐다. 대뜸 하는 말이, 군 생활하면서 여러 목사님으로부터 제자훈련을 받았는데, 제자훈련에 대해 부정적인 생각을 하게 됐다고 했다. 이유인즉슨 삶의 변화가 전혀 없이 말씀만 가르치고, 그 시간만 은혜 받고 마는 식의 제자훈련이었는데, 그것은 잘못됐다고 생각한다는 것이다. 그들의 생각은 틀린 것이 아니었다.
우리 교회에서 시행하는 제자훈련은 그런 방향이 아니라고 말씀드리긴 했지만, 마음속에 남는 찜찜함은 지울 수가 없었다. 어쩌면 그 집사님의 말씀처럼 제자훈련 과정이 다분히 성경을 가르치고 지식을 쌓는 일에만 치중된 것은 아닌지 반성하는 계기가 됐다.
그 때문일까? 요즘은 생활적인 측면에 대한 고민이 더욱 많아졌다. 물론 제자훈련에서 생활숙제를 굉장히 중요하게 여기고 있기는 하지만, 생활숙제 몇 가지 수행했다고 제자가 되는 것은 아니지 않은가? 하지만 생활숙제마저도 없다면 그나마 삶으로 적용할 부분도 없어져서 말 그대로 머리만 키우는 훈련이 되고 말 것이다.
목회를 ...

* 더 많은 내용은 <디사이플> 2014년 9월호에 있습니다.

Vol.183 2014년 9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disciple@sarang.org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