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디사이플 평신도를 깨운다 순장리더십

순장리더십

양은 목자의 음성을 안다!

2017년 09월 이미련 집사_ 부전교회

서로를 아는 목자와 양
우리 교회는 평신도 소그룹을 목장 체제로 운영한다. 남편과 함께 부부 목장의 목자로 사역한 지 3년이 돼 간다. 매주 모여야 나눔이 풍성해지고 연속성을 가질 수 있기에, 상황과 여건이 어려워도 매주 가정에서 모임을 가진다는 원칙을 세우고 모이기에 힘쓰고 있다. 내가 가장 열심을 낸 것은 목원들이 목장에 대한 애착심을 갖게 하는 것이다.
목장 밴드를 만들어 공지 사항을 나누는 것은 물론, 개인적으로 연락을 자주 해서 친밀감도 쌓았다. 밴드를 통해 ‘목장이름 공모전’을 열어 포상하기도 했다. 이런 절차를 통해 ‘크리스천목장’이 만들어졌는데, 이는 사도행전의 안디옥교회 성도들이 ‘그리스도인’이라 일컬음을 받았던 것처럼 우리도 ‘크리스천’으로 불리기 원했기 때문이다. 또 ‘나는 크리스천’이라는 CCM 찬양을 목장 주제 찬양으로 정하기도 했다.
양은 목자의...

* 더 많은 내용은 <디사이플> 2017년 9월호에 있습니다.

Vol.216 2017년 9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disciple@sarang.org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