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디사이플 Special 특집

특집

특집2 - CAL-NET 교회, 코로나19로 큐티지 적극 활용 증가

2020년 05월 편집부

온 세대가 온라인 큐티 나눔으로 일상의 은혜를 이어 간다!


전국 CAL-NET(제자훈련 목회자 네트워크) 소속 교회들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국가적 위기 상황을 맞으며 모든 공예배와 양육, 훈련, 소그룹, 주일학교 교육 등을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동시에 성도들이 세대별 큐티지인 <날마다 솟는 샘물>(이하 <날샘>), <큐틴>, <큐티프렌즈>, <큐티하니>를 받아 보기 힘들어지자, 각 부서와 주일학교는 온라인 사역과 드라이브스루(Drive-Through) 방식 등을 활용해 성인은 물론, 다음 세대의 주역인 주일학교 학생들의 개인 경건 생활과 일상예배가 이어지도록 다방면에서 노력하고 있다.


성도들의 영적 먹거리인 큐티, 멈춤 없이 진행
- 신부산교회, <날샘> 드라이브스루로 배포

신부산교회(담임: 조정희 목사)는 코로나19 사태가 번지자 교회의 모든 예배를 영상예배로 전환했다. 이에 매달 교회에 와서 받아 보던 <날샘>을 성도들에게 배부하는 데 어려움이 생기자, <날샘> 배부에 드라이브스루 방식을 도입해 성도들이 <날샘>을 받아 볼 수 있도록 조치했다.
신부산교회는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이 장기화되면서 집 안에 머무는 성도들이 증가하자, 성도들의 영적 먹거리인 큐티가 중단되지 않도록 <날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자 이런 아이디어를 ...

* 더 많은 내용은 <디사이플> 2020년 5월호에 있습니다.

Vol.246 2020년 5월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