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디사이플 목사를 깨운다 목회자와 교회

목회자와 교회

영적 딥택트가 있는 온라인 교회 세우기

2020년 12월 이인호 목사_ 더사랑의교회

올해는 한국 교회를 비롯해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큰 혼란을 겪었다. 모두 ‘위기’를 외치며 두려움과 긴장 속에서 대책을 세우느라 여념이 없었다. 더사랑의교회도 하나님께서 왜 이런 때를 주셨는지 공동체와 함께 고민하며 기도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이제 교회 사역의 패러다임을 바꿔야 할 때라는 메시지를 주셨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넘어서서 위드(With)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라고 ‘도전’하셨다.


위기는 곧 기회, 교회 공간이 가정으로 확대

‘비대면’은 교회가 받아들이기 매우 어려운 위기다. 교회는 모여야 하고, 모임 중에 성령의 역사를 경험하기 때문이다. 지난 1년여 동안 많은 성도의 영적인 생사를 확인할 수 없었다. 전도, 양육, 돌봄, 훈련 등 교회가 반드시 해야 하는 사역을 진행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고, 동시에 세상으로부터 비난의 표적이 됐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위기가 곧 기회’임을 깨닫게 해 주셨다. 모일 수 없는 상황은...

* 더 많은 내용은 <디사이플> 2020년 12월호에 있습니다.

Vol.252 2020년 12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disciple@sara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