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디사이플 Special 특집

특집

특집3 -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참가자 소감

2023년 12월 편집부

“사랑의 섬김과 수고에 힘입어 고난을 뚫고 새롭게 비상하리라!”-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참가자 소감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이하 한교섬)에는 전국에서 7천 여명의 목회자와 사모님들이 대거 참석해 은혜의 폭포수를 경험했다. 산상기도회에서는 사랑의교회 본당 안이 울릴 정도로 기도의 함성이 일제히 터져 나오기도 했으며, 시간마다 참석자들에게 꼭 필요한 은혜의 말씀과 강의, 그리고 사랑의교회 성도들의 사랑이 듬뿍 담긴 섬김이 제3회 한교섬을 벌써부터 기대하게 했다. 이에 참석한 목회자들로부터 한교섬 참가 소감...

특집 2 -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봉사자 인터뷰

2023년 12월 편집부

천국잔치를 준비하는 성도들의 아름다운 섬김-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봉사자 인터뷰제2회 ‘한국 교회 섬김의 날’(이하 한교섬)을 사랑의교회 성도들은 물 떠온 하인의 심정으로 10월 23~24일에 진행된 천국잔치를 은혜와 기쁨으로 준비하고 맞이했다. 성도들의 자발적인 헌신과 기도, 물질을 통해 참석하는 모든 목회자와 한국 교회 위에 하나님의 위로와 하늘의 부요가 충만하기를 소망하며, 진심과 전심으로 섬김의 날을 맞이한 성도들의 이야기를 함께 들어 보자. <편집자 주>“향유 옥합을 깨뜨린 여인의 마음으로 섬기다”허...

특집1 -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결산

2023년 12월 김미은 기자

“애끓는 목자의 심정으로 부흥을 이루리라! 2033-50 비전으로 하나 된 7천 목회자들!”- 제2회 ‘10·23 한국 교회 섬김의 날’ 결산 지난한 코로나의 어두운 터널을 뚫고 열렸던 주후 2022년 제1회 ‘9·26 한국 교회 섬김의 날’(이하 한교섬)은 격리와 고립으로 지쳐 있던 5,596명의 목회자와 사모의 영혼을 깨웠고, 천장을 울리는 천둥 같은 기도를 통해 진정한 부흥을 다시 꿈꾸게 했다. 그렇게 하나님께서 예비하신 진정한 회복과 부흥의 새 소망을 일깨운 한교섬이 더욱 촘촘하고 체계적인 헌신과 섬김의 손길로 무장해 두 번째 장을 열었다. ...

《온전론》 출간 기념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인터뷰

2023년 11월 편집부

“온전론의 핵심은 목자의 심정이다”드디어 《온전론》이 출간됐다. 1986년 제자훈련지도자세미나(이하 CAL세미나)가 시작된 이후 37년간 ‘광인론’이 한 영혼을 예수 그리스도를 닮아 가도록 동기 부여하는 역할을 감당했다면, 이제부터는 ‘온전론’이 좀 더 예수 그리스도의 온전한 성품을 지닌 제자로서 가정과 일터, 사회에서 그 영향력을 확대하도록 인도할 방침이다. 이에 저자인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로부터 온전한 제자훈련에 대한 보다 깊은 이야기를 인터뷰를 통해 들어봤다. <편집자 주> Q. ‘온전론(에 바탕을 둔) 제자훈련’...

특집3 -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 봉사자 및 참가자 인터뷰

2023년 07월 편집부

 빛과 소금이 된 기쁨의 수고, “다시 부흥”을 외치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는 다시 한번 이 땅에 부흥의 불길이 타오르기를 갈망하는 7만여 명의 그리스도인들이 모여 마음껏 하나님을 찬양하고 기도했다. 수만 명이 운집한 행사가 단 한 건의 사고 없이 안전하고 순적하게 진행될 수 있었던 것은, 도처에 보이지 않는 기도와 헌신이 뒷받침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이에 거룩한 기대와 기쁨으로 무장해, 은혜의 맛을 내는 빛과 소금이 된 봉사자들과, 한국 교회가 새로운 부흥의 영토로 출애굽을 시작하는 현장을 목격한 참가자들의 생생한 후기를 ...

특집2 -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 참관기

2023년 07월 김병종 명예교수_ 서울대학교

여의도에서 상암까지, 아직도 촛불은 타오르고 있는가 6월 3일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 하늘은 푸르고 둥실 흰 구름이 흘러간다. 바로 엊그제의 전쟁 경계경보가 아직 귓가에 남아 있는데 사방은 평화투성이다. 경기장 원형 스탠드를 빼곡하게 채운 십만 명의 인파 속에 앉아, 나는 몸이 아닌 영혼의 경기 대회 비슷한 것을 참관하고 있었다. 1973년 옐로우 코리안과 2023년 화이트 코리안이른바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 팡파르가 울리고 일만 명 성가대가 토해 내는 ‘하늘의 영광’, 장엄 코러스가 운동장 가득 울려 ...

특집1 -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 대표대회장 오정현 목사 인터뷰

2023년 07월 국제제자훈련원

“한국 교회 다시 부흥할 수 있다!” 자신감 얻은 분기점이 된 대회- 50년을 뛰어넘어 부모와 자녀 세대가 함께 신앙의 추억을 공유하다한국 교회의 회복과 부흥의 소망을 담은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 50주년 기념대회(이하 50주년 기념대회)가 지난 6월 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6,440명의 결신자를 내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한국 교회는 1973년 5월 30일 여의도 광장에서 개최됐던 ‘빌리 그래함 전도대회’를 기폭제로, 말 그대로 부흥의 날개를 달았으며 집회 기간 동안 330만 명이 참석해 8만 명이 결신하는 등 수많은 한국 교회 ...

특집2 - 2023 전북지역 CAL-NET 포럼 결산

2023년 06월 우은진 기자

우리 교회를 제자훈련으로 재건축하자!전북지역 CAL-NET(대표: 오주환, 장관익, 홍동필)은 지난 4월 24일 익산 청복교회(담임: 조태성 목사)에서 전북지역 CAL-NET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전북지역 CAL-NET 포럼에는 군산, 익산, 전주 등의 지역에서 70여 명의 목회자들이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사역의 활로를 제자훈련으로 새롭게 재건축하기 위해 모였다.제자훈련 인도자가 기억해야 할 세 가지먼저 조성민 목사(전국 CAL-NET 사무총장, 상도제일교회)는 ‘우리 교회를 제자훈련을 통해 재건축합시다’라는 인사를 참석자들과 나누며, ...

특집1 - 제121기 미주 CAL세미나 결산

2023년 06월 박주성 목사

 제자훈련으로 부흥의 첫걸음을 시작하자!제121기(미주 28기) 제자훈련지도자세미나(이하 CAL세미나)가 지난 4월 24일(월)부터 29일(토)까지 남가주사랑의교회(담임: 노창수 목사)에서 개최됐다. 이번 미주 CAL세미나에는 미국 동부, 중부, 서부, 캐나다, 호주 등 세계 각지에서 하나님께서 불러 주신 수많은 목회자들이 참여했으며, 한인 디아스포라 교회와 세계 교회 지도자들이 거룩한 재헌신을 결단하는 계기가 됐다. 참가자들은 주님께서 예비하신 은혜를 누리며, 생명을 걸 만한 목회의 본질과 토대...

특집3 - 제120기 CAL세미나 결산 및 참가자 인터뷰

2023년 05월 박주현 기자

제자훈련으로 무장해 거룩한 부흥의 공진을 일으키자코로나의 긴 터널을 지나 사역의 새로운 도약을 소망하며, 3년 만에 현장에서 진행하는 제120기 제자훈련지도자세미나(이하 CAL세미나)가 지난 4월 17일부터 21일까지 4박 5일간 사랑의교회(담임: 오정현 목사) 안성수양관에서 개최됐다. 사랑의교회 특별새벽기도회(이하 특새) 이후에 진행된 이번 세미나는, 특새의 은혜와 성령 충만함이 더해져 하나님의 생기가 가득한 은혜와 부흥의 현장이었다. 이번 세미나에는 국내 목회자 270명 외에도 체코, 가나, 튀르키예, 미얀마, 대만 등 10개국...
 다음> 
페이지 / 27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