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디사이플 평신도를 깨운다 평신도를 깨운다

평신도를 깨운다

입을 열어 ‘한 사람’이라도 구원하라

2018년 04월 박정식 목사_ 인천 은혜의교회

천국 가는 표, 전도예전에 전도를 통해 교회에 나오기 시작한 지 불과 한 달여밖에 되지 않은 새신자가 있었다. 그녀는 믿지 않는 남편을 전도하자는 순장의 권유에 며칠 동안 기도로 준비한 후, 술을 유난히도 즐기는 남편에게 전도를 하기 시작했다.그녀는 어느 날 술 취해 집으로 돌아온 남편에게 늦은 저녁상을 차려 준 후, 남편 곁에 다가앉아 말을 걸었다. “여보! 표 한 장 살래요?” 남편이 물었다. “표라니? 무슨 표?” “천국 가는 표예요.” “그래? 뭐! 한 장 사지!” 남편은 바로 다음 주일부터 교회에 나와 등록하고 새벽예배까지 드렸다. 그리고 ...

말씀으로 섬기는 교사가 되자!

2018년 03월 박정식 목사_ 인천 은혜의교회

주일학교 아이들이 사라지고 있다?한국 교회 주일학교의 문제는 아이들이 사라지고 있는 것이 아니라, 실상은 주일학교 교사들이 사라지고 있다는 점이다. 과거 천막 교회 시절, 한 달에 한 켤레씩 구두가 떨어져 나갈 만큼 매일 전도를 했음에도 어른들은 요지부동 한사코 천막 교회에 오기를 거부했었다.“아니! 내가 교회를 나가게 되면 큰 교회에서 큰 하나님을 섬기지! 천막에 있는 교회를 가겠어요?” 아침마다 무허가 판자촌의 줄을 서는 공중변소, 그것도 방 한 칸에 세 들어 사는 가난하고 헐벗은 동네 분들은 비슷한 처지의 천막 교회를 우습게 여겼다. 그러나 오...

‘물질 드림’의 감격을 경험하자

2018년 02월 박정식 목사_ 인천 은혜의교회

연보, 하나님의 주권을 인정하는 고백“형제들아 하나님께서 마게도냐 교회들에게 주신 은혜를 우리가 너희에게 알리노니 환난의 많은 시련 가운데서 그들의 넘치는 기쁨과 극심한 가난이 그들의 풍성한 연보를 넘치도록 하게 하였느니라”(고후 8:1~2).올해는 ‘드림’의 감격을 경험해 보자. ‘진정한 연보’는 구원을 베풀어 주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해 그분의 주권을 전인격적으로 인정하며 자원함으로 드리는 것이다. 이것은 액수의 크기보다 중요한 연보의 가치다.최근 들어 교회가 세간의 비판을 받게 되면서 목회자의 납세 문제와 아울러 교회 재정의 투명성에 대한 문제...

온 가족이 주일예배에 온전히 참여하라

2018년 01월 박정식 목사_ 인천 은혜의교회

초원의 집, 아빠의 찬란한 미소나는 은혜받은 모 교회에서 전도사로 주일학교를 섬겼다. 제법 패기도 있고 풋풋했던 그 시절 내가 싸워야 했던 적은 다름 아닌 주일 아침 8시 이후에 TV에서 방영하는 만화 영화였다. 주일학교에 잘 나오던 아이들조차도 재미있는 만화가 할 때면 교회에 늦게 나오거나 아예 결석하는 일이 허다했다. 오죽하면 TV를 마귀 상자라고(?) 하고 싶었을까!그러나 마귀 상자라고 부르던 TV 프로그램 중에서 아침을 찬란하게 빛내던 드라마 한 편이 있었는데, 바로 <초원의 집>이라는 제목의 미국 드라마였다. 젊은 부부와 예쁜 세...

성도의 산 제사

2017년 12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세월은 쏜살같이 흘러 어느덧 한 해의 끝자락에 다다랐다. 되돌아보면 감사와 기쁨, 아픔과 후회가 남는다.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시작하기에 앞서 다시 신앙의 근본을 묵상하게 된다. 성도는 누구이며, 무엇을 해야 할까? 로마서 12장을 통해 바울의 교훈에 귀 기울여 보자.성도의 기초, 예수의 십자가 사랑로마서 12장은 ‘그러므로’라는 접속사로 시작한다(롬 12:1). ‘그러므로’ 속에는 앞의 1~11장 말씀이 요약돼 있다. 그럼 바울은 11장까지 무슨 이야기를 했는가? 모든 인간은 유대인이든 이방인이든 죄인이다. 하나님께서 주신 율법을 지킬 수 있...

성도가 사는 힘

2017년 11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사람은 어떤 힘으로 사는 것일까? 우리는 날마다 먹는다. 음식을 에너지원으로 삼고 힘을 얻는다. 한마디로 먹어서 영양을 채워 움직이며 활동한다. 이렇게 활동하며 움직이는 이에게는 어떤 형태로든 원동력이 있다. 우리 성도에게는 무엇이 에너지원이어야 할까? 죄수 신분이었던 바울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보자.초라한 죄수 바울로마로 호송되던 바울은 아시아 해변 연안을 다니는 배에 아리스다고와 함께 승선했다(행 27:1~2). 아리스다고는 바울을 대신해 갇히고, 매 맞고, 심문당한 의리의 대명사다. 아리스다고가 바울에게 영적 신의를 지켰듯, 성도는 예수님께 영...

영적 싸움의 배후에는 누가 있는가?

2017년 10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우리는 소위 최고 문명의 시대 속에 살고 있다. 그래서 사람들은 세상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이 합리적으로 이해될 수 있다고 믿는 것 같다. 하지만 잠깐이라도 뒤돌아 생각해 보면 납득할 수 없는 기이한 일들이 인생과 역사 속에 산재함을 알 수 있다. 여기에는 볼 수 있는 ‘사실’(Fact)만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싸움도 있다. 성도는 순전하되 순진해서는 안 된다. 개인과 공동체의 건강을 위해 배후의 세력을 알고 영적인 힘을 키워 대처할 수 있어야 한다. 바울과 바나바도 선교 초기에 어둠의 세력의 방해를 견디고 뚫어내야 했다.  영적으로 혼란한 ...

권세자 헤롯의 죽음

2017년 09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21세기 한국 교회는 ‘진리 전쟁’이라는 최전선에 서 있다. 이는 교리의 옳고 그름을 따지는 일에 국한되지 않는다. 진리를 알고 믿으며 진리의 삶을 사는 것까지 포함한다. 그래서 성도의 삶은 믿는 일과 사는 일이 분리되거나 이원화될 수 없다. 성도는 교회를 대적하는 세상에서 기독교의 고귀한 가치를 지키며 살도록 부름받았다. 강력한 권세를 가진 자들 앞에서 신앙을 지켰던 초대 교회 성도들도 이 문제를 비켜 갈 수 없었다. 당시 강력한 권세를 대표하는 인물이 사도행전 12장에서 죽음을 맞이한 헤롯이다.  세상의 가치에 빠진 자베드로가 출옥할 때...

사람의 영광을 취한 마술사 시몬

2017년 07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성경은 마지막 때 미혹하는 영이 성도들 주변에 가까이 있을 것을 여러 차례 경고한다. 신약 시대에도 기독교와 유사하지만 근본적으로 다른 복음을 전하는 이단이 횡횡했다. 물욕과 명예욕을 채우고자 기독교라는 이름으로 자행되는 거짓 사역도 있다. 사도행전 8장의 시몬이라는 마술사가 바로 그와 같은 거짓을 행했다.마술에는 숙련된 눈속임으로 하는 오락도 있지만, 영적이고 신통한 능력이 있기도 했다. 성경에는 사탄이 마술을 통해 인간을 속이는 장면이 등장한다. 사탄은 마술적 방법을 통해 성도들을 하나님과 말씀으로부터 멀어지게 한다. 은사는 오직 교회를 위해 사...

무엇이 풍랑인가?

2017년 06월 송태근 목사_ 삼일교회

잔잔한 바다를 지나던 인생의 배가 갑작스런 파도를 만나 흔들릴 때 평안은 사라지고 삶은 혼돈에 처박힌다. 예상치 못한 높은 파도 앞에 신앙은 조각나고 하나님의 존재에 대한 근본적 질문을 던지게 된다. 성도에게 풍랑은 어떤 의미인가? 그리고 풍랑 가운데 하나님은 어떻게 역사하시는가? 짧은 지면이 거대 담론을 다 다룰 수는 없지만 마가복음 6장에서 큰 풍랑을 만난 제자들의 이야기 속으로 들어가 보겠다. 풍랑으로 훈련시키다오병이어의 기적을 본 백성들은 예수님을 왕으로 삼으려고 했다. 그러자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배를 타고 바다 건너편으로 가게 하셨다(막 6...
 다음> 
페이지 / 5 이동